작은 카페

“저기… 핸드 드립이 4,500원 인거에요?” 조심스럽게 물어보고는 카페 내부를 한번 둘러보았다. 16명 정도의 자리가 있는 조그마한 카페 안에는 사장님과 지인분 두 분만이 계셨다. 처음엔 스타벅스를 »

일산

일산은 캐주얼한 기성복을 입은 40대 중년 같은 느낌이다. 깔끔한 정장을 입은 40대 중년같은 느낌의 쌍둥이 형제인 분당과는 사뭇 다른 느낌이다. 대한민국 1호 계획도시 대한민국 1호 계획도시답다. »

Panasonic GX85

좋은 사진을 찍어보고 싶다는 생각은 항상 있었다. 사진속에 항상 누군가를 담고 싶었지만, 사람들이 담기기를 꺼려했다.이젠 바로 내 옆에 자신을 사진속에 담아주길 바라는 사람이 생겼다. 그녀와 »

미용실

고민을 시작한다. 인터뷰를 준비하는 사람의 마음으로 그 질문에 어떻게 답변을 해야 할지 진지하게 고민을 한다. “머리는 어떻게 잘라 드릴까요?” 라는 미용사의 첫 질문은 아직도 나에게 인생의 »